• Admin

우리 문제

아들이 9 학년쯤 됐을 때의 일이다.

딸이 못마땅한 행동을 하는 것을 보고

내가 아들에게 말했다.

"예터야, 예내 왜 저러냐?"

"Your daughter." 아들 대답.

"Your sister." 내가 받아친다고 한 말.

돌아온 말이 가관이다.

"Not my fault."


며칠 전 일이다.

아들이 전엣 일을 기억하는지

제 동생을 놀리며 내게 말했다.

"Your daughter." 그리고 반 박자 쉬고

"My sister. Our problem."


이렇게 내 문제는 수 삼 년을 지난 끝에

마침내 우리 가족의 문제가 되었다.

다행인가?

조회 1회
Chanyang logo-01.png